블로그 이미지
부엉이쌤의 나라말, 우분투, 국어교육 부엉이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43)
일상 (26)
오늘의 명언 (300)
문화사랑방 (81)
우리말사랑 (162)
유니텔 시사한자 (10)
아하그렇구나 (47)
동영상 (0)
거꾸로교실 (3)
1교시 국어영역 (272)
꿈꾸는 정원사 (70)
부엉이쌤의 수업이야기 (17)
성공하는 사람들의 습관 (21)
컴도사 (116)
도종환의 엽서 (6)
좋은글좋은생각 (111)
잼난야그 ㅣ 심테 (1)
오픈오피스 3.2 (53)
우분투 10.04 (리눅스) (296)
2009 남목고 (40)
백업2015 (1)
Total584,040
Today14
Yesterday66

부엉이와 올빼미


둘 모두 올빼밋과의 새로 비슷하게 생겨 헷갈리지만 차이점이 있다.

부엉이의 머리에는 '귀깃'이라는 귀 모양의 깃털이 두 개 있다.

그래서 보통 귀깃이 있는 것은 부엉이, 없는 것은 올빼미다.


-좋은생각 이천십육년 삼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엉이와 올빼미  (0) 2016.06.15
땀 냄새가 오래 가는 이유  (0) 2015.08.30
30대에 하기 쉬운 실수  (0) 2015.08.03
봄비가 내리면  (0) 2015.06.21
과거를 버리는 연습  (0) 2015.03.15
마음으로 맛보는 법  (0) 2015.02.08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땀 냄새가 오래 가는 이유는?


땀의 성분은 물이라 특별한 냄새가 나지 않는다.

하지만 피부에는 각질을 분해하는 세균들이 산다.

땀이 나면 피부 각질층에 습기가 차 세균들의 활동이 활발해져 냄새가 나는 것이다.

땀 냄새는 씻기 전에는 사라지지 않는다.


-좋은생각 이천십오년 사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엉이와 올빼미  (0) 2016.06.15
땀 냄새가 오래 가는 이유  (0) 2015.08.30
30대에 하기 쉬운 실수  (0) 2015.08.03
봄비가 내리면  (0) 2015.06.21
과거를 버리는 연습  (0) 2015.03.15
마음으로 맛보는 법  (0) 2015.02.08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봄비가 내리면


왜 좋은 향이 날까? 빗방울에서 나오는 미세한 액체 입자인 '에어로졸' 때문이다.

에어로졸이 땅에 닿으면 땅속에 있던 식물성 기름이나 박테리아가 공기 중으로 퍼진다.

샴페인 마개를 뽑았을 때 미세 거품이 터지며 향이 퍼지는 것과 같다.

-좋은생각 이천십오년 사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땀 냄새가 오래 가는 이유  (0) 2015.08.30
30대에 하기 쉬운 실수  (0) 2015.08.03
봄비가 내리면  (0) 2015.06.21
과거를 버리는 연습  (0) 2015.03.15
마음으로 맛보는 법  (0) 2015.02.08
기억력  (0) 2015.01.08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마음으로 맛보는 법


맛은 혀로만 느낄 수 있는 게 아니다.

먹기 전에 기대에 찬 눈빛으로 "아, 맛있겠다!"라고 탄성을 지르면 그 소리를 귀가 듣고 뇌에 전달해 식감이 다섯 배 이상 풍부해진다.

감사한 마음으로 먹으면 위의 작용도 원활해져 소화가 잘된다.


-좋은생각 이천십사년 십일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봄비가 내리면  (0) 2015.06.21
과거를 버리는 연습  (0) 2015.03.15
마음으로 맛보는 법  (0) 2015.02.08
기억력  (0) 2015.01.08
술과 요리  (0) 2014.12.26
달걀 보관법  (0) 2014.12.25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기억력

아하그렇구나 / 2015. 1. 8. 11:50

기억력


정신과 의사 에드가 데일에 따르면 읽은 것은 10퍼센트, 들은 것은 20퍼센트, 본 것은 30퍼센트, 보면서 들은 것은 50퍼센트, 말한 것은 70퍼센트, 행동하면서 말한 것은 90퍼센트를 기억한다.


-좋은생각 이천십사년 팔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과거를 버리는 연습  (0) 2015.03.15
마음으로 맛보는 법  (0) 2015.02.08
기억력  (0) 2015.01.08
술과 요리  (0) 2014.12.26
달걀 보관법  (0) 2014.12.25
커피 봉지로 젓지 마세요  (0) 2012.08.11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술과 요리

아하그렇구나 / 2014. 12. 26. 22:01

술과 요리


단맛이 적은 청주는 고기 누린내를 없애는 데 탁월하다.

맛술은 감칠맛과 윤기를 더하므로 마른반찬이나 양념장 만들 때,

맥주는 닭고기 요리나 튀김 할 때,

소주는 비린내가 심한 해산물을 조리할 때 쓰면 좋다.


-좋은생각 이천십사년 팔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음으로 맛보는 법  (0) 2015.02.08
기억력  (0) 2015.01.08
술과 요리  (0) 2014.12.26
달걀 보관법  (0) 2014.12.25
커피 봉지로 젓지 마세요  (0) 2012.08.11
과일 먹으면 좋은 시간  (0) 2012.08.10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달걀 보관법

아하그렇구나 / 2014. 12. 25. 17:07

달걀을 신선하게 오래 보관하려면 뾰족한 부분은 아래로,

둥근 부분은 위로 향하게 둬야 한다.

껍데기의 둥근 부분에는 공기 주머니(기실)가 있어 위로 두어야 산소를 공급받을 수 있다.


-좋은생각 이천십사년 팔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억력  (0) 2015.01.08
술과 요리  (0) 2014.12.26
달걀 보관법  (0) 2014.12.25
커피 봉지로 젓지 마세요  (0) 2012.08.11
과일 먹으면 좋은 시간  (0) 2012.08.10
도장에 낀 인주 제거법  (0) 2012.04.17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커피 봉지로 젓지 마세요
커피 믹스 봉지로 뜨거운 커리를 저을 경우, 인쇄 면에 코팅 된 플라스틱 필름이 벗겨져 녹아들 수 있다. 또 절취선 부분에는 소량의 납이 있기 때문에 뜨거운 물에 담그고 젓지 않는 게 좋다.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술과 요리  (0) 2014.12.26
달걀 보관법  (0) 2014.12.25
커피 봉지로 젓지 마세요  (0) 2012.08.11
과일 먹으면 좋은 시간  (0) 2012.08.10
도장에 낀 인주 제거법  (0) 2012.04.17
함께 먹으면 안 되는 약  (0) 2012.03.21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과일 먹는 시간

  • 복숭아(저녁) : 아미그달린이라는 성분이 신경을 안정시킨다.
  • 포도(아침) : 세포에 에너지를 원활히 공급해 준다.
  • 파인애플(저녁) : 고기 등의 단백질을 먹은 뒤 섭취하면 소화가 잘 된다.
  • 토마토(아침저녁) : 혈압을 낮추고 피로를 풀어 줘 언제 먹어도 좋다.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달걀 보관법  (0) 2014.12.25
커피 봉지로 젓지 마세요  (0) 2012.08.11
과일 먹으면 좋은 시간  (0) 2012.08.10
도장에 낀 인주 제거법  (0) 2012.04.17
함께 먹으면 안 되는 약  (0) 2012.03.21
책을 사랑하는 뇌  (0) 2012.02.14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도장을 오래 쓰다 보면 글자 사이에 인주가 끼어 선명하게 찍히지 않는다.

이때 껌을 도장에 대고 꾹꾹 눌러 주면 인주 찌꺼기를 깨끗이 빼낼 수 있다.

또 촛농을 떨어뜨려 굳은 다음 떼어 내도 좋다.


-좋은생각 이천십이년 사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커피 봉지로 젓지 마세요  (0) 2012.08.11
과일 먹으면 좋은 시간  (0) 2012.08.10
도장에 낀 인주 제거법  (0) 2012.04.17
함께 먹으면 안 되는 약  (0) 2012.03.21
책을 사랑하는 뇌  (0) 2012.02.14
조개 속 모래 빼기  (0) 2011.08.25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칼슘과 철분은 흡수되는 통로가 하나다.
동시에 복용할 경우 두 성분이 서로 흡수되려고 경쟁해 흡수율이 떨어진다.
둘 다 복용해야 한다면 칼슘은 식전에, 철분은 식후에 먹거나 한 달씩 번갈아 가며 먹는다.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과일 먹으면 좋은 시간  (0) 2012.08.10
도장에 낀 인주 제거법  (0) 2012.04.17
함께 먹으면 안 되는 약  (0) 2012.03.21
책을 사랑하는 뇌  (0) 2012.02.14
조개 속 모래 빼기  (0) 2011.08.25
운동화 빨리 말리는 법  (0) 2011.07.19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스티브 마틴 교수 팀은
텔레비전을 많이 보는 사람보다 책을 많이 읽는 사람의 행복감이 더 크다고 밝혔다.

텔레비전 시청은 단기적으로는 즐거움을 주지만 오랜 시간 보면 우울해지기 때문이다.
음악 감상, 산책도 스트레스를 줄였지만 책 읽기 효과에는 미치지 못했다.

-좋은생각 이천십일년 십이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도장에 낀 인주 제거법  (0) 2012.04.17
함께 먹으면 안 되는 약  (0) 2012.03.21
책을 사랑하는 뇌  (0) 2012.02.14
조개 속 모래 빼기  (0) 2011.08.25
운동화 빨리 말리는 법  (0) 2011.07.19
삼겹살에 소주 'NO'  (0) 2011.07.05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조개는 요리하기 한두 시간 전에 소금물에 담가 둔다.
이때 놋수저나 칼 같은 쇠붙이를 함께 넣어 두면 속에 품은 흙이나 모래를 모두 뱉는다.
철이 소금물과 만나 화학 작용을 일으키면서 만든 열과 냄새가 조개를 자극해 입을 벌리게 하는 것.

-좋은생각 이천십일년 칠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함께 먹으면 안 되는 약  (0) 2012.03.21
책을 사랑하는 뇌  (0) 2012.02.14
조개 속 모래 빼기  (0) 2011.08.25
운동화 빨리 말리는 법  (0) 2011.07.19
삼겹살에 소주 'NO'  (0) 2011.07.05
믿어라  (0) 2011.06.30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물에 젖은 운동화는 잘 마르지 않는다.
이때 맥주병 두 개를 준비하고 병 입구에 한 짝씩 엎어 물기가 아래쪽으로 빠지게 하면 그냥 말릴 때보다 두세 시간 정도 빨리 마른다.
구두가 젖었을 때는 신문지를 둥글게 말아 구두 속에 넣으면 물기가 신문지에 흡수돼 빨리 마른다.

-좋은생각 이천십일년 유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책을 사랑하는 뇌  (0) 2012.02.14
조개 속 모래 빼기  (0) 2011.08.25
운동화 빨리 말리는 법  (0) 2011.07.19
삼겹살에 소주 'NO'  (0) 2011.07.05
믿어라  (0) 2011.06.30
밀가루로 포도 씻기  (0) 2011.06.30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흔히 삼겹살 먹을 때 소주를 곁들이지만,
둘의 궁합은 좋지 않다.
소주의 알코올이 지방 분해를 억제하기 때문에,
고지방 음식인 삼겹살과 먹으면 바로 체내 지방이 쌓여 비만을 부르기 쉽다.
또한 소주는 몸에 열을 내므로 기름진 음식보다 차가운 과일이나 채소와 먹는 게 좋다.

-좋은생각 이천십일년 오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조개 속 모래 빼기  (0) 2011.08.25
운동화 빨리 말리는 법  (0) 2011.07.19
삼겹살에 소주 'NO'  (0) 2011.07.05
믿어라  (0) 2011.06.30
밀가루로 포도 씻기  (0) 2011.06.30
구두 손질법  (0) 2011.06.29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알이 촘촘한 포도를 씻기 어려울 땐 밀가루를 활용해 보자.
밀가루를 포도 전체에 골고루 뿌려 두었다가 10분쯤 지난 후 흐르는 물에 씻으면
구석구석 숨어 있던 유해 성분이 밀가루에 달라붙어 씻겨 나가기 때문에 안심하고 먹을 수 있다.

-좋은생각 이천십일년 오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삼겹살에 소주 'NO'  (0) 2011.07.05
믿어라  (0) 2011.06.30
밀가루로 포도 씻기  (0) 2011.06.30
구두 손질법  (0) 2011.06.29
모양과 번호로 도로 찾기  (0) 2011.06.27
바나나 껍질 활용법  (0) 2011.06.22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구두 손질법

아하그렇구나 / 2011. 6. 29. 13:01
구두 표면이 트거나 날카로운 것에 부딪쳐 벗겨졌을 때 양초 토막을 사용해 보자.
벗겨지거나 윤이 나지 않는 부분에 골고루 문지른 뒤 성냥불을 대면 녹은 양초가 가죽에 스며든다.
그때 구두약을 칠하고 살살 닦으면 헌 구두가 새것처럼 깨끗해지고 반질반질 윤이 난다.

-좋은생각 이천십일년 오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믿어라  (0) 2011.06.30
밀가루로 포도 씻기  (0) 2011.06.30
구두 손질법  (0) 2011.06.29
모양과 번호로 도로 찾기  (0) 2011.06.27
바나나 껍질 활용법  (0) 2011.06.22
스트레스 해소 방법  (0) 2011.05.04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고속도로는 방패형, 국도는 타원형 안에 번호를 쓴다.
지방도는 노란 직사각형, 도시 안의 도로는 흰색 팔각형 안에 번호를 쓴다.
또한 지방도는 첫 자리 번호를 보면 지역을 알 수 있다.
경기 3, 강원 4, 충북 5, 충남 6, 전북 7, 전남 8, 경북 9, 경남 10, 제주 11이다.

-좋은생각 이천십일년 2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밀가루로 포도 씻기  (0) 2011.06.30
구두 손질법  (0) 2011.06.29
모양과 번호로 도로 찾기  (0) 2011.06.27
바나나 껍질 활용법  (0) 2011.06.22
스트레스 해소 방법  (0) 2011.05.04
퍼플오션(Purple Ocean)  (0) 2011.04.28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바나나 껍질은 소파, 핸드백, 구두, 가죽 재킷 등 낡은 가죽 제품을 닦는 데 좋다.
껍질 안쪽의 미끄러운 부분을 가죽에 대고 문지른 뒤 마른걸레로 부드럽게 닦으면
새 제품처럼 깨끗해지고 윤기가 난다.
또한 천연 코팅 효과를 내 가죽의 수명도 늘어난다.

-좋은생각 이천십일년 사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구두 손질법  (0) 2011.06.29
모양과 번호로 도로 찾기  (0) 2011.06.27
바나나 껍질 활용법  (0) 2011.06.22
스트레스 해소 방법  (0) 2011.05.04
퍼플오션(Purple Ocean)  (0) 2011.04.28
내 컴퓨터는 남자일까? 여자일까?  (0) 2011.03.25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빨간색과 파란색을 섞으면 보라가 되듯 레드오션 내의 블루오션을 개척하는 것을 의미한다.
기존 히트 상품의 파생상품을 만들거나 기존 제품에 새로운 서비스, 판매 방식을 적용하는 것도 이에 해당한다.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바나나 껍질 활용법  (0) 2011.06.22
스트레스 해소 방법  (0) 2011.05.04
퍼플오션(Purple Ocean)  (0) 2011.04.28
내 컴퓨터는 남자일까? 여자일까?  (0) 2011.03.25
봉급(salary)의 유래  (0) 2010.11.30
유머시간  (0) 2010.11.15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베스트셀러 집계의 원조는 미국 월간 문예지 '북맨(Bookman)'이다.
1895년 한 달에 한 번씩 '잘 팔리는 책'을 소개하는 코너를 넣기 시작했다.
주간 단위 베스트셀러를 처음 도입한 것은 《뉴욕타임스》북 리뷰다.
당시에는 '더 베스트 셀링 북스'라고 부리던 것이 '베스트셀러'가 되어
여러 나라에 퍼졌다.

-좋은생각 이천구년 십일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봉급(salary)의 유래  (0) 2010.11.30
유머시간  (0) 2010.11.15
베스트셀러는 언제부터?  (0) 2010.05.24
사랑을 표현하세요  (0) 2010.04.29
궁합 안 좋은 생당근과 생오이  (0) 2010.04.01
연꽃과 수련의 차이  (0) 2010.01.11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마라스머스'는 고아나 외롭게 자라는 어린이들에게 나타나는 병이다.
이 병에 걸리면 신체 발육이 더뎌지고 온몸에 힘이 빠져서 시름시름 앓다가 결국 죽고 만다.
이 병은 영양 부족이나 병균이 아니라, 애정 결핍 때문에 생긴다.
의사들이 말하는 치료법은 간단하다.
"매일 사랑을 표현하십시오."

-좋은생각 이천십년 일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유머시간  (0) 2010.11.15
베스트셀러는 언제부터?  (0) 2010.05.24
사랑을 표현하세요  (0) 2010.04.29
궁합 안 좋은 생당근과 생오이  (0) 2010.04.01
연꽃과 수련의 차이  (0) 2010.01.11
탕에서 나오면 왜 어지러울까?  (0) 2010.01.07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식당에 가면 생당근과 생오이를 기본 반찬으로 함께 주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이 둘은 궁합이 좋지 않다.
당근에는 비타민 에이의 일종인 카로틴이 많지만 비타민 씨를 파괴하는
아스코르비나아제도 많기 때문에 오이의 비타민 씨를 파괴한다.
또 오이에는 당근의 비타민을 파괴하는 물질이 함유돼 있다.

-좋은생각 이천구년 사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베스트셀러는 언제부터?  (0) 2010.05.24
사랑을 표현하세요  (0) 2010.04.29
궁합 안 좋은 생당근과 생오이  (0) 2010.04.01
연꽃과 수련의 차이  (0) 2010.01.11
탕에서 나오면 왜 어지러울까?  (0) 2010.01.07
왜 기부를 주저할까?  (0) 2009.12.28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수련은 5월 말에서 7월 초, 수면 바로 위에서 노란색, 파란색 등 다양한 색의 꽃을 피우는 반면
연꽃은 7월 말에서 8월 말 사이, 수면으로부터 1미터까지 올라온 꽃대 위에서 붉은색이나 흰색 꽃을 피운다.
또한 수련 잎은 작고 물방울이 맺히지 않지만, 연잎은 넓고 물방울이 동그스름하게 맺힌다.

-좋은생각 이천구년 팔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을 표현하세요  (0) 2010.04.29
궁합 안 좋은 생당근과 생오이  (0) 2010.04.01
연꽃과 수련의 차이  (0) 2010.01.11
탕에서 나오면 왜 어지러울까?  (0) 2010.01.07
왜 기부를 주저할까?  (0) 2009.12.28
행복을 잡으려면  (0) 2009.10.12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근정전(勤政展)은 왕이 부지런할 것을 촉구하고,
사정전(思政展)은 깊이 생각하여 정사를 살필 것을 당부하는 마음이 깃들어 있다.
인정전(仁政展)은 어진 정치를 펼칠 것을,
선정전(宣政展)은 베푸는 정치를 펼치며,
교태전(交泰展)과 통명전(通明展)은 음양의 조화와 성군의 자질을 가진
왕자의 탄생을 기원한다.

-좋은생각 이천팔년 십이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휴대폰/동전 없을 때 공중전화 거는 법  (0) 2009.10.09
병원 간판의 의미  (0) 2009.07.31
조선 궁궐 이름  (0) 2009.03.31
아침을 깨우는 체조  (0) 2009.03.23
보약 먹으면 살찐다?  (0) 2009.03.21
두 팔 벌리고 환호하는 이유  (0) 2009.03.17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5분만, 5분만 더!"  아침에 일어날 때 사람들의 첫마디다.
이렇게 5분, 10분 웅크리다 보면 30분이 훌쩍 가 버린다.
겨우겨우 잠자리에서 일어나더라도 머리는 멍하고 몸도 물먹은 솜뭉치처럼 무겁다.
이때 단 5분만 투자해서 간단한 체조를 해 보는 것은 어떨까.
체조로 봄새 굳어진 근육을 자극하면 그 자극이 뇌를 흔들어 깨운다.
이불 위에서 머리와 몸을 상쾌하게 일으킬 수 있는 아침 체조를 따라해 보자.

첫째, 눈을 뜨자 마자 두 손을 쭉 뻗어 머리 위에서 맞잡고 기지개를 켠다.
손발을 뻗은 상태에서 고개를 천천히 좌우로 움직인다.
이때 손은 깍지 낀 채 손바닥이 바깥쪽을 향하도록 뻗는다.
또 발끝을 천천히 앞쪽으로 뻗었다가 다시 뒤쪽으로 잡아당겨 근육을 충분히 이완시킨다.
온몸의 근육이 풀리고 피의 흐름도 원활해진다.

둘째, 반듯하게 누워 두 손을 허리 옆에 놓고 힘을 뺀다.
두 다리를 모아 수직으로 올린 다음 몇 초 동안 그 자세를 유지한다.
천천히 무릎을 굽혀 몸쪽으로 당기는데, 손으로 정강이를 잡아 무릎이 가슴 가까이 오게한다.

셋째, 몸을 뒤집어 바닥에 엎드린다.
두 팔을 세워 상반신만 일으킨 뒤 팔굽혀펴기를 한다.
막 잠에서 깬 상태이므로 보통 팔굽혀펴기를 할 때처럼 온몸을 지탱하면 심장에 부담이 간다.
그러므로 상반신만 하는 게 좋다.

넷째, 무릎을 꿇고 앉아 등을 곧게 편다.
두 손을 앞으로 뻗은 상태로 숨을 내쉬면서 상반신이 바닥에 닿도록 숙인다.
그 자세로 팔과 등을 충분히 늘려 준다.

다섯째, 이불을 깔고 앉은 채로 무릎을 세운다.
두 손을 어깨 쪽으로 굽힌 다음 상반신을 숙이면서 두 손도 앞으로 쭉 내뻗는다.
노를 젓는 것처럼 움직이는데, 손을 앞으로 뻗을 때는 숨을 천천히 내뱉고,
제자리로 돌아올 때는 천천히 들이마신다.

아침에 잘 일어나는 것은 잘 자는 것만큼 중요하다.
이제 5분 기상 체조로 날마다 가뿐하게 일어나 보자!

*참고 :<<잠자는 기술>>, 해바라기) , 좋은생각 이천구년 일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병원 간판의 의미  (0) 2009.07.31
조선 궁궐 이름  (0) 2009.03.31
아침을 깨우는 체조  (0) 2009.03.23
보약 먹으면 살찐다?  (0) 2009.03.21
두 팔 벌리고 환호하는 이유  (0) 2009.03.17
간지럼  (0) 2009.03.16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보약을 먹으면 살이 찐다는 속설이 있지만, 보약 자체가 비만을 유발하는 것은 아니다.
보약이 기혈의 균형을 맞춰 주기 때문에 소화가 잘되고 밥맛이 좋아져 살이 찔 수는 있다.
또 잠을 깊이 자고 대소변도 자 잘보게 돼, 마른 사람은 살이 찌고 비만인 사람은 신진대사가
원활해져 살이 빠지는 경우도 있다.

-좋은생각 이천구년 일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조선 궁궐 이름  (0) 2009.03.31
아침을 깨우는 체조  (0) 2009.03.23
보약 먹으면 살찐다?  (0) 2009.03.21
두 팔 벌리고 환호하는 이유  (0) 2009.03.17
간지럼  (0) 2009.03.16
하체 튼튼 운동법  (0) 2009.03.13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경기에서 승리한 선수는 가슴을 펴고 두 팔을 쫙 벌리며 환호한다.
캐나다의 심리학자 제시카 트레이시 박사는 이를 '생존기술' 이라고 불렀다.
사람은 자랑스러운 상태가 되면 본능적으로 자신을 더 크게 보이고 싶어 한다.
이는 인류가 진화하는 과정에서 전해 내려온 것으로
우월감을 나타내는 표현이다.

-좋은생각 이천팔년 시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침을 깨우는 체조  (0) 2009.03.23
보약 먹으면 살찐다?  (0) 2009.03.21
두 팔 벌리고 환호하는 이유  (0) 2009.03.17
간지럼  (0) 2009.03.16
하체 튼튼 운동법  (0) 2009.03.13
뱃살의 주범, 프림  (0) 2009.03.10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간지럼

아하그렇구나 / 2009. 3. 16. 11:05
간지럼은 감각기관 중 통증세포에 자극이 미세하게 전달될 때
느껴지는 것으로 예기치 않은 자극이 필요하다.
그래서 자신이 간지럼을 태우면 어느 부분을 간지럽힐지 알기에 간지럼을 잘 못 느낀다.
반면 눈가리개를 한 상태에서 다른 사람이 간지럼을 태우면 그곳에
신경을 집중해 더욱 민감하게 반응한다.

-좋은생각 이천팔년 시월호 중에서

'아하그렇구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보약 먹으면 살찐다?  (0) 2009.03.21
두 팔 벌리고 환호하는 이유  (0) 2009.03.17
간지럼  (0) 2009.03.16
하체 튼튼 운동법  (0) 2009.03.13
뱃살의 주범, 프림  (0) 2009.03.10
타감작용(他感作用)  (0) 2009.03.05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