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부엉이쌤의 나라말, 우분투, 국어교육 부엉이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43)
일상 (26)
오늘의 명언 (300)
문화사랑방 (81)
우리말사랑 (162)
유니텔 시사한자 (10)
아하그렇구나 (47)
동영상 (0)
거꾸로교실 (3)
1교시 국어영역 (272)
꿈꾸는 정원사 (70)
부엉이쌤의 수업이야기 (17)
성공하는 사람들의 습관 (21)
컴도사 (116)
도종환의 엽서 (6)
좋은글좋은생각 (111)
잼난야그 ㅣ 심테 (1)
오픈오피스 3.2 (53)
우분투 10.04 (리눅스) (296)
2009 남목고 (40)
백업2015 (1)
Total586,306
Today91
Yesterday103

아무리 생각해도 학생들이 수업 시간에 설명을 하거나 질문을 할 때 말을 좀 아끼는 것 같다.

인문반 수업은 그래도 좀 의견교환이 있는데 자연반은 정말 조용하다.

생각을 해 보니 어색하고 부끄럽고 서먹하고 그런 분위기가 좀 있는 것 같다.

그래서 분위기를 좀 만들어야 겠다.


그래서 내일은 자연스럽게 말하는 시간을 좀 가져야겠다.

방법은

  1. 두레별로 학생 개인에게 종이를 한 장씩 나누어 주고 자신을 닮은 동물을 생각해서 그리게 한다.
    물론 색연필을 이용한다. 5분 정도면 될 것 같다.
  2.  다 그리고 나서는 한 사람씩 무슨 동물을 그렸고 왜 그 동물이 자신을 닮았는지 말하도록 한다.
  3. 발표가 끝나면 들으면서 느낀 점이나 생각한 것을 말하게 한다.

분위기가 좀 좋아질지 계속 어색하게 머뭇거리고 있을지 궁금하다.^^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5.01.09 12:19 신고 Favicon of https://naramal.tistory.com BlogIcon 부엉이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실패다. 역시 수업시간에 말이 없고 활동이 안되는 반은 이 활동도 못했다. 대부분이 자신을 나타낼 동식물만 생각하다가 그리지도 못했다. 총체적 난국이다.

수업을 진행하는데
내가 너무 강압적으로 시키는 것 같다.
좀 재미있는 분위기로 유도해야하는데
왜 질문을 안 하냐는 식으로,
물어보지 않으면 가르쳐주지 않겠다는 투로 말하고 있다.
인정과 지지가 필요하고
서로 얘기하고 토의하는 분위기 조성이 필요할 듯 하다.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번 겨울 방학에는 방과후 수업을 좀 다른 방법으로 해 보기로 했다.

그래서 고민을 하다가 교사가 일방적으로 강의하는 방법이 별 효과도 없고,

학생들의 집중도도 떨어지기 때문에 학생들이 스스로 공부를 하고(전문가 집단)

자신이 공부한 내용을 짝지에게 설명하게 해 봤다.

물론 아이들은 당황했다.

지금 4차시 정도 진행 중이다.

문과 1반, 이과 1반으로 진행 중인데 이과 보다는 문과 학생들이 좀더 활발히 참여한다.

현재 현대 문학 시와 고전 문학 작품을 배우고 있는데(교재는 학기 중에 사용했던 문제집이다)

내가 설명할 내용은 전문가 학습지로 미리 준비를 해서 전문가 집단에 배부하고 자신이 맡은 작품을 공부하게 한다.

작품 학습 시간은 15분을 주었고, 자신의 원래 두레로 돌아와서 짝지끼리 서로 설명하는 시간은 10분을 주었다.

설명하는 10분이 적을 줄 알았는데 의외로 시간 안에 설명을 잘 했다.

물론 어떻게 설명해야할지 몰라서 설명을 하지 않는 학생이나, 엄청 빨리 대충 설명하는 학생들도 있다.

하지만 조건이 선생님이 작품에 대해서 다시 설명하지 않는다고 했기 때문에

설명을 하는 사람이나 설명을 듣는 학생은 이해가 안 되거나 궁금한 내용을 반드시 확인해야 하고

두 사람이 해결하지 못하면 그 두레에서 질문하고 토의해서 확인할 수 있고, 두레에서 해결이 되지 않으면 선생님에게 물어보고 해결할 수 있게 했다.

따라서 학생들이 특별히 질문을 하지 않거나 의문을 갖지 않았을 때 노파심에 다시 설명하는 일이 없도록 했다.

수업 시간동안 아무것도 안 할 수도 있지만, 공부란 자신이 배운 내용을 설명할 수 있을 때 제대로 이루어 진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시도해보는 방법이다.

이번 방과후 기간 동안의 시행착오를 바탕으로 올해 2015년 문학 수업에도 적용해 볼 예정이다.



국어 중반 보충 1차시(문과).pptx


김원일, 어둠의 혼(전문가).hwp


김창협, 산민(전문가).hwp


소설의 개념과 특징-인물.hwp


신경림, 파장(전문가).hwp


안민영, 매화사(전문가).hwp


이장희, 봄은 고양이로다(전문가).hwp


이정신, 발가버슨 아해들리(전문가).hwp


작자미상, 동동(전문가).hwp


정희성, 저문 강에 삽을 씻고(전문가).hwp


조지훈, 고사(전문가).hwp


타이머.exe


홍순학, 연행가(전문가).hwp


  • 타이머는 공부하는 시간 설명하는 시간을 제한하고 확인 하도록 사용하였다.
  • 처음 두레(모둠)은 이질 집단으로 성적을 안배하여 편성하였다.


Posted by 부엉이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